2PM 닉쿤, 18일 데뷔 1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ME′ 발매

2PM 닉쿤이 데뷔 11년 만에 발매하는 첫 솔로 앨범 'ME'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아시아 프린스'라는 수식어와 함께 여러 지역에서 인기몰이 중인 닉쿤이 18일 오후 6시 전곡 자작곡으로 채운 앨범 'ME'를 선보이고 오랫동안 자신을 응원해준 팬들에게 특별한 음악 선물을 전한다.

앨범 'ME'는 닉쿤 특유의 감성 보이스를 효과적으로 표현한 총 9트랙이 담긴다. 닉쿤은 전곡을 영어곡으로 작사, 작곡해 '싱어송라이터'의 재능을 뽐냈다.

타이틀곡 'Lucky Charm'은 닉쿤의 달콤한 목소리와 감성적이고 따스한 멜로디가 조화를 이룬 곡. 뮤직비디오는 포근한 구름 속에서 기타를 연주하며 노래를 부르는 닉쿤의 모습을 한 편의 꿈처럼 담아내 보는 이들을 설레게 한다.

닉쿤은 'Lucky Charm'에 대해 "환상과 현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여유로운 아침 또는 밤에 잠들기 전에 들으면 더욱 감미로운 곡"이라고 직접 소개했다.

특히 닉쿤은 자신의 첫 솔로 앨범 발매를 기념해 팬들을 향한 무한한 사랑을 드러내 눈길을 끈다. 이번 앨범 'ME'는 중국과 태국에서 동시 발매를 확정해 현지 팬들을 더욱 기쁘게 했고, 팬송인 'Umbrella'를 한국어, 영어, 중국어, 태국어 총 4개국어로 선보인다.

닉쿤은 팬송 'Umbrella'에 대해 "지난 10년 동안 핫티스트(2PM 팬덤명)는 언제나 저를 비로부터 보호해 주었습니다. 그에 대한 보답을 드리고 싶었습니다. '이제부터는 내가 우산이 되어 줄 것'이라고 팬들에게 말해주고자 만든 매우 솔직한 곡"이라는 설명과 함께 팬사랑을 전했다.

앨범 'ME'에는 타이틀곡과 팬송 이외에도 인트로 트랙 'HOME', 이번 앨범의 유일한 발라드 곡이자 닉쿤이 tvN 예능 프로그램 '갈릴레오 : 깨어난 우주' 출연 당시 MDRS(화성 탐사 연구 기지)를 경험한 것에 영감을 얻어 탄생한 'Mars', 'Umbrella'의 한국어 버전, 실제 닉쿤이 1년 중 가장 좋아하는 휴일인 크리스마스를 특별하고 로맨틱하게 노래한 곡 'Colorful X'mas' 등 다채로운 분위기의 곡들이 수록된다.

최근 닉쿤은 태국에서 주연을 맡은 영화 ‘브라더 오브 더 이어’의 3월 7일 국내 개봉 소식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해당 작품에서 닉쿤은 자상한 매력남 '모치' 역을 맡아 현지서 '국민 남친', '국민 남편' 애칭까지 얻을 정도로 인기몰이를 했다.

아시아 각 지역에서 팔방미인 매력을 과시하고 있는 닉쿤은 지난달 15일 중국 베이징서 열린 현지 주요 매거진 'JSTYLE진미(JSTYLE精美)' 주최 시상식 '2019 AWARDS FEIA(Fashion And Entertainment Influence Awards)'서 '아시아 영향력 우상상'을 차지했다. 지난해 10월, 11월에는 각각 중국 베이징, 난징 등에서 팬미팅을 개최했으며, 중국 텐센트 드라마 '용왕직전연상니(Shall We Fall In Love)'에서 주연배우로 등장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일본에서는 2018년 12월 첫 솔로 앨범 'ME'를 발표하고 이를 기념해 같은 해 11월과 12월 오사카와 도쿄서 5회 규모로 첫 솔로 콘서트 'NICHKHUN (From 2PM) Premium Solo Concert 2018 "HOME"'을 성료했다.

한편 닉쿤의 달달한 보이스와 감성 매력이 힐링을 선사할 'ME'의 전곡 음원은 1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가온차트(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19-02-18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