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로(APRO), 월간 음원 프로젝트 '외동'으로 새해 첫 컴백 성공! 유니크한 위로

아티스트 아프로(APRO)가 새해 첫 신곡으로 감각적인 감성을 전했다.

지난 23일 오후 6시 아프로의 월간 음원 프로젝트 'Avenue (애비뉴)'의 네 번째 곡이자 새 앨범 'Ave. 외동 (Feat. CHE)'이 발매됐다.

'외동 (only child)'은 수많은 편견 속 혼자인 것 같은 외로움에 대한 노래다. 아프로가 작곡과 편곡 및 전체 프로듀싱을 맡았고, 피처링에 참여한 CHE가 가사를 써 완성도를 높였다.

영어 가사로 시작하는 '외동'은 유니크한 무드 속 CHE의 매력적인 보컬로 리스너들의 집중도를 높였다. 곡 중반부 이후 "다 괜찮아", "언제나, by your side"가 반복되는 구간은 외로움을 위로하는 듯 하다.

신선한 곡의 구성을 통해 아프로는 리스너들에게 신선한 듣는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에 아프로가 올해 월간 음원 프로젝트 'Avenue'로 어떤 곡들을 선보일지 관심이 모아진다.

아프로는 다수의 히트곡을 보유한 대세 프로듀서이자 DJ, 댄스, 디자인, 사진 등 다양한 예술 분야에 재능을 갖춘 아티스트다. 지난해에는 월간 음원 프로젝트를 론칭하고 '송곳니 (Feat. 유라 (youra), pH-1)', '고군분투 (Feat. 개코, 페노메코)', '4.2 (사이) (Feat. SOLE)' 등의 곡을 선보여 음악 팬들의 호평을 받았다.


아프로는 계속해서 매달 월간 음원 프로젝트 'Avenue'로 신곡을 발매하며 더욱 활발한 음악 활동으로 리스너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가온차트 (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22-01-24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