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 박형식·한소희 주연 '사운드트랙#1' 음원 세 번째 주자 낙점! 20일 '소녀 같은 맘을 가진 그댈 생각하면 아파요' 발매

여성 듀오 다비치(이해리, 강민경)가 로맨스 뮤직드라마 '사운드트랙#1'의 세 번째 가창자로 나선다.

다비치는 오는 20일 오후 6시 '사운드트랙#1'의 세 번째 음원 '소녀 같은 맘을 가진 그댈 생각하면 아파요'를 발매한다.

'소녀 같은 맘을 가진 그댈 생각하면 아파요'는 혼자 하는 사랑과 설렘 사이에 있는 애절함까지 순수한 짝사랑의 감정을 솔직하고 차분하게 풀어낸 곡이다.

독보적인 가창력은 물론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아름다운 하모니를 들려주는 다비치는 목소리만으로 독보적인 감성 멜로를 완성하며 극의 몰입감을 한층 높일 예정이다.

또 이번 곡은 '사운드트랙#1'의 첫 번째 음원인 규현의 '사랑은 말로 표현하는게 아니래요'를 작곡한 프로듀서 DOKO(도코)가 또 한 번 참여해 애틋한 감성을 극대화했다. 도코는 전상근 '사랑이란 멜로는 없어', 적재 '나랑 같이 걸을래', 백지영 '거짓말이라도 해서 널 보고싶어' 등 다양한 히트곡을 탄생시킨 대세 작곡가이자 싱어송라이터다. 

앞서 규현의 '사랑은 말로 표현하는게 아니래요', 박보람의 '행복해지고 싶어'가 차례로 발매된 가운데, '사운드트랙#1'의 스틸 컷을 담은 뮤직비디오가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이에 세 번째 가창자로 합류한 다비치가 이어갈 감성 시너지에도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올해 공개 예정인 '사운드트랙#1'(극본 안새봄/연출 김희원/제작 레드나인픽쳐스, 제나두엔터테인먼트/제작투자 NHN벅스)은 20년 지기 절친인 두 남녀가 2주 동안 한 집에 머물게 되면서 서로의 마음을 알아가는 로맨스 뮤직 드라마다. tvN '왕이 된 남자', '빈센조' 등을 연출한 김희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박형식, 한소희가 출연한다.
다비치가 참여한 '사운드트랙#1'의 세 번째 음원 '소녀 같은 맘을 가진 그댈 생각하면 아파요'는 오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가온차트 (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22-01-14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